source from 

칸아, 네 아버지는 크리스마스에도 촬영하느라 바쁘시다. 우리 둘이 초 불어야겠다. #간신 #주지훈 #김강우 #임지연 #크리스마스날도촬영

姦臣#朱智勳#金康宇#林智妍#聖誕節也是在攝影

10852871_1522850564632504_762893487_n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