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urce from GUNG7

朱智勳的眼神和演技都增進了~

메트로20121130 다섯손가락 마친 주지훈. 눈빛도 연기도 한뼘 깊어졌다. "연기는 여전히 어려워요. 한고비를 넘겨도 또산이 나타나니까요. 죽을때까지 높은산을 넘어야한다는건 끔찍하지만 한편으론 설레는일이기도하죠

A9HtLm6CQAIDZu6.jpg large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