謝謝走入迷宮的傳送~^^

 

照片from dc jugal  超大版

_促几颊~1  

 

이대로 시간은 흐르고
변한 건 나 혼자 인 듯
억울한 맘에 술 한 병 집어 들고
미친 듯이 부어 보지만

죽을 만큼 네가 보고 싶어
지우려 할 수록 더욱 선명해져
이기지 못 하면서도
내 안에 널 꺼내 버릴 수만 있다면
이 밤이 가도록 취할 텐데

이대로 눈물은 마르고
취한 건 나 혼자인 듯
보고픈 맘에 전화기 집어 들고
미친 듯이 불러 보지만

죽을 만큼 네가 보고 싶어
잡으려 할 수록 점점 멀어져 가
말하지 못 하더라도
내 안에 널 붙잡아 둘 수만 있다면
목이 메어도 부를 텐데

그리워하면 할 수록
내 바램도 점점 더 취해가고
미워하면 할 수록 보고 싶고
지우려 할 수록 선명해
죽을 만큼 네가 보고 싶어
내가 잘못했어 다시 돌아와줘
아껴주지 못 하면서
내 안에 널 가둬 두기만 했던 나야
정말 미안해 죽을 만큼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