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urce from https://www.facebook.com/dongyeon.won.14

點擊放大圖片

 

 

배우로도 사람으로도 매력적인 주지훈배우. 거의 1년간의 동고동락의 시간을 보내고 같이 화요를 마시고. 영화는 사람들을 사랑하는일. 술이 달다. 우리의 홍일점 김향기양도 성인이면 맥주한잔 하는건데. 향기양 같이해줘서 감사했어요.

신과함께. 해원맥. 덕춘 화이팅

 

17362388_1681238091891898_7825995497634539361_n  

 

文章標籤
創作者介紹

阿呆的幸福專賣店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0) 人氣()